이론적으로는 경영학 전공자들이 돈을 많이 벌어야 하나 실제로는 그렇지 못하다고 합니다.

스트레스는 멀리할 것이 아니라 스트레스의 존재를 인정하고 적당하 활용하는 것이 좋답니다.
최적의 수준을 알고 예방관리 하는 것이 좋답니다.

이미 5년 이상 장사하시는 분들께는 별도의 스트레스강의가 필요 없을지도 모른다고 합니다.
이미 왠만한 상황을 다 경험하시고 극복하셨기 때문입니다.

고객을 잃는 이유 68%가 서비스 불만족때문이랍니다. 이외 15% 상품 불만족 10% 경쟁사 활동 등의 이유가 있답니다.

상황별 대처능력을 배양해야 한답니다.

미국을 보면 수입이 늘어도 행복하다고 여기는 사람은 그렇게 크게 늘지 않았다고 합니다.

Posted by 앞서가는 역곡상상시장

댓글을 달아 주세요